제주도에서 먹던 맛 그대로! 부산에서 즐기는 제주흑돼지 - 서면 맛집 <돈사돈>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야리짠입니다.

오랜만에 간 서면:)

사람들로 북적북적한 서면을 보니 덩달아 활기차고 기분이 좋아졌어요.

서면에는 워낙 맛집이 많지만 이번에 간 곳은 손꼽히는 고기 맛집이 아닐까 생각이 들어요.

 

 

 

다녀온 곳은 '돈사돈 부산직영점'입니다.

제주 흑돼지 전문점이고 제주산 생근고기만을 사용하는 곳이랍니다.

'돈사돈'은 이미 제주도에서 알만한 사람은 다 안다는 흑돼지 맛집이죠?

제주도 안 가고 부산에서 흑돼지를 즐길 수 있다니 :)

 

 

 

 

 

 

 

 

많은 연예인들이 찾은 맛집이고, 다양한 TV 프로그램에 나온 <돈사돈>

얼마나 맛있으면 이렇게 소개가 많이 되었을까? 기대가 되었습니다.

근고기(목살 + 오겹살) 600g을 주문했어요.

 

 

밑반찬이 세팅되었어요.

저~기 위에 있는 연근이 맛있더라고요.

유자맛이 나면서 아삭아삭 씹히는 식감이 좋았어요.

고기 먹기 전에 입맛을 돋우기 딱 :)

 

 

 

짜잔-*

주문한 고기가 나왔습니다.

제주 본점에서 항공으로 고기를 공수받아서 제공되기 때문에

제주도에서 먹던 맛 그대로 먹을 수 있다는 게 바로 이 곳 장점이 아닐까 싶습니다.

두툼하고 고기의 육질이 참 좋아 보여요.

 

 

 

고기는 직접 구워주신답니다.

질 좋은 고기인데 자칫 잘 못 구워서 고기를 망쳐버리면 속상한데,

직원 분이 직접 구워주시니 좋은 고기를 본연의 맛으로 제대로 즐길 수 있어요.

고기 완전 촉촉해 보이죠??

중간중간에 친절하게 설명도 해주시면서 맛있게 구워주셔요.

 

 

 

 

 

 

 

 

 

 

생고기의 탱글탱글함이 구웠을 때에도 충분히 느껴졌어요.

와.. 왜 제주도에서 인기가 많은지 알겠더라고요.

확실히 고기의 육질이 남달랐습니다.

쫀득함과 부드러운 식감을 동시에 즐길 수 있었답니다.

 

 

 

고기가 구워지면 직원 분이 한 점씩 앞접시에 놔줍니다.

처음엔 일단 고기의 본연의 맛을 느끼기 위해 아무것도 찍지 않고 그냥 먹어보라고 권해주셨어요.

육즙 가득 찬 흑돼지의 맛을 느낄 수 있었답니다.

찐제주흑돼지의 맛이구나..! 

 

 

 

 

 

 

 

 

소금만 콕 찍어먹어 보기도 하고,

고추냉이 살짝 올려서,

홀그레인 머스타드를 살짝 올려서도 먹어봅니다.

고기 자체가 맛있어서 그런지 소금에 콕 찍어먹는 게 가장 맛있었어요.

 

 

 

팔팔 끓인 멜젓과 먹어도 별미.

전 원래 멜젓을 살짝 찍어서 먹는데 푹 담가서 먹어보라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푹 담그고 멜젓에 있는 고추와 함께 먹으니 꿀맛 :)

쿰쿰한 그 맛이 좋았어요ㅎㅎ

 

 

맛있다고 했던 유자맛 나는 연근과 고기 한 점.

고기의 윤기가 장난 아니네요ㅎㅎ

질기지 않고 기름지지도 않아서 다 먹을 때까지도 물리지 않았답니다.

 

 

 

고기를 다 먹어갈 때쯤, 사이드 메뉴로 계란찜과 매실숙성 비빔국수를 주문했어요.

계란찜은 무난무난. 흔히 고깃집에서 볼 수 있는 계란찜.

매실숙성 비빔국수는 오~ 새콤달콤 맛잇었어요.

 

 

 

 

 

 

 

하나 있는 삶은 계란을 내 앞접시에 준다는 건... 이건이건 사랑인데 말이죱..♥ 헤헷

비빔장이 매실로 숙성을 한 비빔장이라 그런지 감칠맛이 났어요.

텁텁한 맛이 아닌 말 그대로 새콤달콤한 맛이라서 고기 먹고 마무리 식사하기 좋았답니다.

남은 고기와도 돌돌 말아 한입에 호로록~

부산에서 먹는 제주의 맛!

제주 흑돼지 본연의 맛을 가까운 곳에서 즐길 수 있다니 :) 행복하당

다음에 또 와야지 :)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아아!!

이상 야리짠이었습니다.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공감 버튼 꾹 눌러주시고

제 이야기가 더 궁금하시다면 구독도 꾹 눌러주세요 :)

모두들 작은 여행으로 행복해지세요 :)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9)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