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당감동 맛집 ) 은화수 식당 - 기본카레 + 매콤수제소시지 토핑 추가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야리짠입니다.

 

오늘도 동네 맛집 투어는 계속됩니다. 

 

오늘 간 곳은 은화수 식당인데요. 

 

 

 

 

 

 

 

 

 

 

 

 

얼핏 보면 그냥 스쳐 지나가 갈 수 있을 정도로 조그맣게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은화수 식당은 유명한 곳이죠?

 

몇 년 전 처음 서면에 생겼을 때 대기 줄을 엄청 섰던 그런 식당입니다. 

 

요즘은 이런 분위기의 맛집이 많지만 예전엔 흔치 않았거든요. 

 

그래서 더 귀했던 맛집이었지요. 

 

 

 

 

 

 

 

 

 

 

 

 

 

 

 

 

 

 

 

 

 

빨강과 청록 외벽의 조화, 그리고 덕지덕지 무질서 속에 질서가 있는 듯한 포스터들과 여러 장식품들.

 

은화수 식당 인테리어만의 매력이라고 볼 수 있겠네요. 

 

 

 

 

 

 

 

 

 

 

 

 

 

 

 

 

 

은화수 식당 메뉴입니다.

 

오늘은 카레를 생각하고 왔던 터라 기본 카레에 토핑을 소시지로 할까 닭 가라아게를 먹을까 고민하다가 

 

무난하게 매콤수제소시지를 선택했습니다.

 

 

 

 

 

 

 

이렇게 혼자 앉는 좌석도 있답니다. 

 

 

 

 

 

 

갑분 신떡순...??

 

포장 주문을 했는데 신떡순 포장비닐봉지네요 ㅎㅎㅎ

 

떡볶이도 먹고 싶군요. 

 

 

 

 

 

 

집에서 풀어보는 카레.

 

포장은 처음 해왔는데 깔끔하게 포장해주시네요.

 

 

 

 

 

 

깍두기도 있고 이렇게 장국도 들어있어요.

 

장국 없으면 섭섭하지요. 

 

 

 

 

 

 

포장 뚜껑을 열어보았습니다.

 

왼쪽은 밥이랑 토핑 추가한 소시지가 들어있고 오른쪽에는 카레가 들어있네요.

 

소시지 모양이 왠지 귀여웠어요. 

 

 

 

 

 

 

 

 

 

 

 

 

 

 

 

 

 

 

카레에는 마늘 후레이크와 다진 고기가 들어있습니다.

 

전 이렇게 채소 많이 없는 그냥 순수하게 카레만 있는 게 좋더라고요.

 

 

 

 

 

 

 

 

 

 

 

 

카레는 쓱싹쓱싹 비벼야 맛이죠.

 

토핑으로 선택한 소시지도 매콤해서 카레랑 먹기 딱 좋았어요.

 

카레 맛은 말해 뭐해. 은화수 식당은 제가 자주 다녔던 가게라 맛은 인정합니다.

 

다만 요즘 카레 맵기 조절을 할 수 있는 곳이 많잖아요. 

 

은화수 식당도 카레 맵기 조절 단계가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 스리슬쩍 있었답니다. 

 

 

 

이상 야리짠이었습니다.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공감 버튼 꾹 눌러주시고 

제 이야기가 더 궁금하시다면 구독도 꾹 눌러주세요:) 

모두들 작은 여행으로 행복세요 :)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6)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