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부평동 국제시장 맛집 '생수숯불갈비' 역시 돼지갈비는 밥도둑! 열무국수로 마무리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야리짠입니다.

몇 주 전 주말, 남포동에 위치한 고향김치전골을 먹기 위해 버스 타고 남포동을 향했습니다.

남포동에 가면 양곱창 거리라고 불릴 만큼 걸음마다 양곱창 가게가 즐비한 그곳에 위치해 있어요.

역시나 주말 저녁 때라 그런지 야외 테이블까지 만석!

남포동에서만 느낄 수 있는 먹거리이자 볼거리죠^^

하지만 곱창 냄새를 뒤로한 채 열심히 찾아갔던 고향김치전골이라는 가게...

검색해 봤을 때는 분명 매일 문연다고 되어 있었는데... 그랬는데...

문이 닫혀있더라고요ㅜㅜ 순간 얼음..이 되어버렸습니다.

어디로 가지? 양곱창 먹기엔 사람이 너무 많아 괜히 걱정되어 못 가겠고.. 

 

 

 

양곱창 거리 근처에 보니 있던 곳!

찾아보니 여기도 돼지갈비 맛집이더라고요..?

남포동에 돼지갈비집이 꽤 많은데 학생일 때 저희 동생이랑 남포동에 놀러 왔다가

돼지갈비집 들어가서 밥만 3공기 뚝딱! (그것도 각자ㅎㅎㅎ)했을 정도로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거든요.

돼지갈비는 정말 밥도둑입니다ㅎㅎ

맛집이라니 들어가 보기로 결정!

 

 

 

내부는 이런 느낌.

좌식도 있고 테이블 좌석도 있습니다.

 

 

생수숯불갈비 메뉴판입니다.

갈비는 소보다는 돼지!!

돼지갈비 3인분으로 주문했습니다.

 

 

주문을 하면 이렇게 숯불이 테이블에 들어옵니다.

그리고 문득 '생수숯불갈비'라는 가게 이름의 뜻이 궁금해졌어요.

궁금한 걸 참지 못하고 생수라는 게 진짜 우리가 먹는 물 '생수'를 의미하는 건지

아님 또 다른 의미가 있는 건지 사장님께 여쭤보았어요.

'생수'가 물을 뜻하는 게 맞다고 하더라고요.

예전엔 깨끗한 물이 귀해서 양산 '통도사'라는 절에서 물을 직접 길러와서 음식 하는 데 사용했다고 하셨어요.

 

 

 

양념이 잘 밴 돼지갈비가 나왔습니다.

 

 

 

이렇게 밑반찬도 나왔습니다.

미역줄기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더라고요.

 

 

 

 

여긴 돼지갈비를 초장에 찍어먹는 게 특이했습니다.

초장도 그냥 초장이 아니라 다른 게 추가적으로 들어간 맛!

생수숯불갈비만의 양념이겠죠?

 

 

 

이제 열심히 구워봅시다!!

 

 

 

마늘도 나란히 나란히 예쁘게 구워주고요. 

캬아 군침 돈다 >.<

 

 

 

 

 

 

 

돼지갈비는 잘 타니까 어느 정도 구워지면 이렇게 가장자리로 내어주는 게 센스이지요^^

돼지갈비가 동그랗게 원을 그리고 있네요.

 

 

제가 한 번 먹어보겠습니다.

앙~

짜지 않고 달지 않은 적당한 간을 느끼며 역시 돼지갈비 말모~~ 말해 모해~~라고 생각했어요.

 

 

이렇게 쌈에도 싸 먹어도 맛있고

 

 

 

그리고 아까 설명드린 초장에 콕! 찍어서도 먹어보았어요.

또 이렇게 먹으니까 색다르더라고요.

여긴 이 소스 없으면 안 될 것 같아요.

자칫 평범할 수도 있는 돼지갈비의 맛을 특별하게 해 주거든요.

초장 찍어먹었을 때가 가장 조합이 좋았답니다.

 

 

그리고 밥!!!

돼지갈비엔 역시 밥!!

밥 + 돼지갈비 = 사랑 ♥

 

 

 

그리고 된장찌개 국물 한 숟가락~ 딱~ 

캬아 이게 바로 보양이지!!

밥이랑 같이 먹으니 리셋되어 다시 처음처럼 먹을 수 있었습니다ㅎㅎ

 

 

생수숯불갈비의 또 다른 별미!

열무국수도 주문해서 먹어보았는데요.

여기 열무국수 맛집인데요??

간판 현수막에 걸려있다시피 열무국수만 따로 팔 정도이니까요.ㅎㅎ

돼지갈비 먹고 느끼할 수 있는 입을 말끔히 씻어주었습니다.

여러모로 맛집을 발견한 것 같아요>.<

원래는 여기를 가려고 한 게 아닌데 말이죠ㅎㅎ 

또 가고 싶은 곳으로 찜!

 

이상 야리짠이었습니다 :)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공감 버튼 꾹 눌러주시고

제 이야기가 더 궁금하시다면 구독도 꾹 눌러주세요:)

모두들 작은 여행으로 행복세요 :)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58)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