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조 부산 범일동 매떡'에 다녀오다. - 엽기 떡볶이, 신전 떡볶이 매운맛은 매운 맛도 아니야.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야리짠입니다.

 

저번 주말 혼자 서면 미용실 갔다가 자유시장 꽃시장을 다녀왔어요.

 

걸어서 다녀왔는데 생각보다 가까운 거리더라고요.

 

예쁜 꽃을 사서 바로 버스 타고 집으로 올 수도 있었는데 조금 더 걷고 싶어 서면 쪽으로 천천히 또 걸었습니다.

 

걷다가 이디야가 보이길래 들어가서 커피를 마셨어요.

 

그러다 여기 근처에 '매떡'이 있다는 생각이 문득 났습니다.

 

 

 

 

 

바로 백종원 3대 천왕에도 나온 엄청나게 매운 원조 범일동 '매떡'

 

제가 있던 이디야에서 조금 걸어가니 이렇게 커다랗게 입간판이 있더라고요.

 

조금 골목이지만 사장님 사진이 큼지막하게 들어있는 이 간판만 찾으면 길은 쉬워요 :)

 

워낙 유명하다 보니 택배도 가능하고 퀵 주문도 가능하네요.

 

 

 

 

 

 

간판을 찾고 이렇게 골목으로 들어오면 된답니다.

 

 

 

 

 

 

 

 

 

 

 

여기저기 곳곳에 붙어 있는 TV 출연 내역들과 홍보들.

 

맛집 인증 활용을 참 잘해놓은 것 같았어요.

 

덕지덕지 눈살을 찌푸리게 붙어있는 게 아니라 적당한 느낌으로.

 

 

 

 

 

 

'찾아주셔서 엄마는 늘 감사합니다.'라는 말에 괜히 찡~한 기분.

 

 

 

 

 

 

3대 천왕 나온 집답게 '백종원 세트'도 있고,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배정남씨가 매떡을 어릴 적에 많이 먹었다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배정남 세트'도 있네요. ㅎㅎ

 

 

 

 

 

저는 떡볶이 1인분을 포장해 왔어요.

 

'포장용기 500원 별도'라는 말을 보고 500원 더 추가로 내나 했는데 떡볶이 값만 받으시더라고요.

 

참고로 떡볶이 1인분 가격은 4천 원입니다.

 

집에 오니 그냥 용기 없이 비닐에 포장해주셔서 따로 포장값은 안 받으신 것 같아요.

 

 

 

 

 

 

 

 

 

 

보기만 해도 엄청 매워 보이는 빨간 비주얼 ㅎㄷㄷ

 

매콤한 냄새와 후추의 냄새가 코를 찔렀습니다. 하마터면 재채기가 날 뻔했어요ㅎㅎ

 

 

 

 

 

 

 

 

 

 

주문을 하고 이렇게 옆으로 오면 먹고 갈 수 있도록 공간이 만들어져 있어요.

 

생각보다 깔끔하고 넓은 공간이라 편하게 먹고 갈 수 있을 것 같아요.

 

 

 

 

 

 

저는 이렇게 포장해서 집으로 총총.

 

 

 

 

 

 

이렇게 야무지게 비닐 포장으로 되어 있습니다.

 

 

 

 

 

 

양념이 정말 많이 들어있어요.

 

 

 

 

 

 

 

 

 

 

 

 

 

 

마음의 준비를 하고 한 입 먹는 순간 눈물이 뿅~~

 

정말 정말 X 1000 매웠습니다ㅎㅎㅎ

 

뭔가 입안이 따끔거리게 매운...

 

엽기 떡볶이, 신전 떡볶이와는 차원이 다른 매운맛.

 

어묵은 떡볶이보다 더 맵고 ㅎㅎㅎ

 

 

 

 

 

 

그래도 매운 거 먹으니까 스트레스 날아가는 기분 ~_~

 

전 원래 매운 거 좋아해서 캡사이신 소스도 집에 따로 있거든요ㅎㅎ

 

양념도 많아 밥에 비벼도 먹으니 꿀맛 + 매운맛

 

어머니와 함께 먹었는데 둘 다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할 정도였습니다ㅎㅎㅎ

 

어머니가 드셔 보시고 너무 맵다고 다시는 사오지 말라고 하셨는데

 

다음 날 떡이랑 어묵 다 먹고 남은 양념으로 집에 있는 떡국 떡이랑 어묵 넣어서 다시 떡볶이 만든 건 안비밀ㅎㅎㅎ

 

남은 양념으로 그렇게 만들어 먹어도 맛있었습니다.

 

저도 너무 매워 다시 안 먹을 것 같았는데 또 그 양념 맛이 생각이 나네요.

 

이래서 맛집인가 봅니다.

 

근처 지나가게 되면 또 사 먹어야겠어요 :)

 

이상 야리짠이었습니다.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공감 버튼 꾹 눌러주시고

제 이야기가 더 궁금하시다면 구독도 꾹 눌러주세요:)

모두들 작은 여행으로 행복세요 :)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2)

  • 2020.06.03 16:31 신고

    한국사람들ㅋ 너무 매운거 좋아해서 해외서 오래 살다보면, 집밥도 매워요ㅠ

    • 2020.06.19 13:22 신고

      전 매운거 좋아하는 편인데도 이건 정말 맵더라구요ㅠㅠ 혀도 따가웠어요

  • 2020.06.03 18:06 신고

    아하!
    부산 서면에 이렇게 골목길에 위치한
    원조 떡볶이 집이 있었군요..
    보기만 해도 매운맛이 느껴질것
    같기도 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 2020.06.19 13:22 신고

      엄청 빨갛죠?ㅎㅎㅎ
      매운데 은근 생각나는 맛입니다^^

  • 2020.06.03 21:25 신고

    보기만해도 매워보이는 비쥬얼이네요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하루보내세요~

    • 2020.06.19 13:23 신고

      엄청 맵습니다ㅠㅠㅎ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2020.06.03 23:22 신고

    매운거 땡기면서도 무섭네요 ㅎㅎ

    • 2020.06.19 13:24 신고

      비주얼이 좀 무섭긴 합니다ㅎㄷㄷ
      너무 매웠어요!

  • 2020.06.04 08:46 신고

    사진으로만 봐도 매워 보입니다
    쿨피스 옆에 두고 먹어야겠습니다.

  • 2020.06.04 13:11 신고

    오,,, 진짜 매울거같아요!
    진한 소스가 눈으로도 매운맛이 전해지네요.
    맛있게 매울것 같아서 엄청 끌립니다

  • 2020.06.04 16:28 신고

    얼마나 매울지 한번 도전해보고싶네요!ㅎㅎㅎ

  • 2020.06.04 17:41 신고

    보기에도 엄청 매워보이네요.ㅎ
    맛은 있겠습니다.

  • 2020.06.04 18:00 신고

    잘봤습니다. 구독하고가요.

  • 2020.06.04 20:04 신고

    이상하게 먹을땐 매워서 헥헥 거리다가도 시간이 지나가면
    또 생각나는맛.. ㅎㅎ 그것이 중독되는 맛이라고 하지요! ㅎㅎ
    저도 이집 잘알고 있습니다! 한참 전에 먹어봤지만 아직도 한번씩
    생각날때가 있지용

    • 2020.06.19 13:39 신고

      먹어보고 다시는 안먹어야지..했다가
      또 생각나는 마성의 맛입니다ㅎㅎ

  • 2020.06.04 20:17 신고

    저는 못먹겠네요 ㅋ 따가운 매운맛 ㅠ

  • 2020.06.05 00:07 신고

    오, 진짜 매워보이네요. 저도 백종원세트 한번 먹어보고 싶어요 ㅎㅎ

  • 2020.06.05 07:48 신고

    엄청 매운 떡볶이인가 봅니다
    갠적으로는 매운 맛을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괜스레 한젓가락 맛보고 싶어집니다.. ^^

    • 2020.06.19 13:42 신고

      매운거 잘 못드시면 딱! 한 번만 먹어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워낙 맵기 때문에ㅠㅠ

  • 2020.06.05 11:50 신고

    와 이거 정말로 먹어봐야겠는걸요?
    원래 맛있게 매운게 제이 무섭다고 하자나요 ㅎㅎ
    먹을때는 괴롭고 힘든데 먹고나면 또 먹고 싶어지는 그 유혹이
    크으 보기만해도 침이 줄줄줄 흐릅니다

    • 2020.06.19 13:43 신고

      이것이 은근 계속 생각나는 마성의 맛 아닐까 싶어요ㅎㅎ

  • 2020.06.05 17:59 신고

    주변에서 너무 맵다고 해서, 저는 도전조차 못하고 있어요.
    부산갈때마다 생각은 하지만, 자신이 없어 바로 포기해요. ㅎㅎ

    • 2020.06.19 13:44 신고

      냄새부터 매운향이 코를 찔러 재채기가 날 정도입니다ㅎㅎ
      저도 매장에서 먹었으면 얼마 못먹고 남기고 왔을텐데 다행히 포장을 해와서 몇 번 나눠 먹으니 괜찮더라구요^^

  • 2020.06.06 14:29 신고

    아~ 오랜만에 포장마차 떡볶이 땡기네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